top of page

[2017.09.25 국방일보] 임관빈 전 국방대 총장 『청춘들을 사랑한 장군』 저서 첫 인세 군 자녀 장학금으로 전액 기부



군인자녀교육진흥원(이사장 김태영 전 국방부 장관)은 25일 전쟁기념관 내 진흥원 사무실에서 임관빈(예비역 중장·육사32기) 전 국방대 총장으로부터 군인자녀 교육지원을 위한 기부금 1000만 원을 전달받았다.


이날 임 장군은 지난 4월 출간, 현재 6쇄에 돌입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는 자신의 저서 『청춘들을 사랑한 장군』의 첫 인세를 전액 기부했다.


이번 기부를 계기로 전역 후 퇴직금·인세·강사료 등을 기부한 금액이 총 5000만 원을 넘게 된 임 장군은 “물질적 어려움 속에서도 군 자녀의 교육과 장학사업에 애쓰시는 김태영 군인자녀교육진흥원 이사장님을 돕고 싶었다”며 기부 동기를 밝혔다.


한편 군인자녀교육진흥원은 2014년 2월 한민고교 개교와 함께 세워진 순수민간 비영리 공익법인으로 군인자녀 및 전몰·순직 군경의 유자녀에 대한 장학금 지원, 국방가족 자녀를 위한 리더십·진로 캠프, 국방가족 학부모를 위한 자녀 진로진학컨설팅, 군인자녀 정책 및 학술연구 등을 수행하고 있다.


김가영 기자 < kky71@dema.mil.kr >

조회수 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군인자녀교육진흥원, 프로그램 시행 캠프 등 참가 내달 6~7일 선착순 접수 군인자녀교육진흥원이 군 간부·군무원 자녀의 올바른 공부 습관 형성을 위해 올겨울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진흥원은 2014년 2월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현역 군인과 전몰·순직 군경 자녀들의 교육 지원을 목적으로 설립된 민간 비영리단체다. 진흥원은 29일 “국방가족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