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민고 1기_육군소위 성은지]







안녕하십니까.


한민고 1기로 졸업 후 육군사관학교를 나와 현재 12사단 51여단 1대대에서 소대장으로 임무수행 중인 소위 성은지입니다.

우선 코로나로 인한 힘든 시기에도 학업에 열심히 정진하고 있는 여러분에게 격려의 말을 보냅니다.


한민고에서 보냈던 지난 3년제 인생에서 가장 성장할 수 있는 시기였습니다. 한민고 입학 후 초반은 저에게 충격과 절망을 안겨주었습니다. 제가 우물 안의 개구리였다는 것을 느꼈고, 좌절했고, 전학도 고민했습니다. 저와 같은 고민을 가진 후배들이 많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렇지만 포기하지 마십시오. 저는 방과후 기초반 수업부터 시작했습니다. 처음엔 부끄럽기도 하고 친구들보다 뒤처지는 것 같아 불안했습니다. 하지만 수업을 들을수록 개


념들이 잡혀갔고, 수업이 재밌어졌고, 자신감도 생겼습니다.

그 이후에 중급, 고급반을 들으며 꾸준히 노력했습니다. 시간이 지나 제 성적은 눈에 띄게 올라갔고 제가 원하던 대학교에도 갈 수 있었습니다.


좌절과 실패가 여러분들을 더 성장시켜 줄 것입니다. 지금 힘들다고 포기하면 나중에도 조금만 힘든 일이 생긴다면 금방 포기해 버릴 것이고, 이것이 습관이 될 것입니다.


한민고 선생님들처럼 여러분들을 위해주는 선생님은 만나기 힘들다고 장담합니다. 기회를 잡으십시오. 꿈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여러분들을 항상 야전에서 응원하고 있겠습니다!


충성!

조회수 41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한민고 해외대 설명회 '성료'.. 뉴욕주립대 겐트대 조지메이슨대 북경이공대 위스콘신대 APU등 6개 대학

학교별 설명회/ 상담부스 운영 [베리타스알파=김해찬 기자] 전국 단위 군인 자녀 기숙형 고등학교 한민고에서 해외대의 입학설명회를 진행했다. 설명회에는 겐트대 뉴욕주립대 북경이공대 조지메이슨대 위스콘신대 아시아태평양대(APU) 6개교가 참여했다. 참가를 신청한 고3, 고1 2 국제반, 학부모, 교사 등 연인원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각 학교별 설명회와

“호국선열 희생정신 기리는 관객 여러분이 영웅”

홍두승 대한민국 군가합창단 이사장 정전 70주년 정기연주회 개최 “나라 사랑, 국군 사랑을 실천하는 사람 모두를 영웅이라 부릅니다. 관객 여러분이 바로 영웅입니다.” 11일 저녁 서울 잠실 롯데콘서트홀에서 ‘영웅’을 주제로 6·25전쟁 정전 70주년 기념 제6회 정기연주회를 연 대한민국 군가합창단의 홍두승(73·사진·서울대 명예교수) 이사장은 “호국보훈의

Comments


bottom of page